기사검색

울진군, 코로나19 특별공공근로사업 시행

가 -가 +

노성문 기자
기사입력 2020-06-01

▲ 울진군청 전경     ©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업 및 소득 감소로 생계 위협을 받고 있는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오는 1일부터 코로나19 특별공공근로사업을 시행했다.

 

 본 사업은 3억원의 사업비로 23명의 대상자를 선발해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실시하며, 9개 사업장에서 공공서비스 및 환경정화 등에 종사한다.

 

 사업대상자는 신청일 현재 만18세 이상인 근로능력자로서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50%이하이면서 재산이 1억5천만원 이하인 자 중에서 우선순위에 의해 선발하였으며, 월평균 약 180만원의 급여가 지급되고 5대보험이 의무가입 된다.

 

 전찬걸 군수는 “코로나19 특별공공근로사업의 조기 시행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실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생계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사업장 감독과 참여자의 안전 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