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도, 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경북에서 낼게요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4-29

▲ 경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경기가 장기간 침체돼 경영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들을 위해 「소상공인카드수수료 지원사업」을 5월 4일부터 본격 시행한다     ©

 

- 5월4~7월31일 온라인 및 방문신청... 매출액 등 확인서류 간소화 -


경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경기가 장기간 침체돼 경영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들을 위해 「소상공인카드수수료 지원사업」을 5월 4일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총사업비 240억원을 긴급 확보해, 도내에서 사업장을 운영하고 있는 전년도 연매출액 1억 5천만원 이하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전년도 카드수수료 0.8% 최대 50만원까지 지원금을 지급한다.


 * 소상공인 : 광업,제조업,건설업,운수업 10명 미만, 그 밖의 업종 5명 미만

 

신청자는 5월 4일부터 7월 31일까지 해당 홈페이지(http://행복카드.kr)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거나,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 또는경상북도경제진흥원(구미본부, 포항·안동지소)에 방문 신청할 수 있으며, 온라인 신청 시 주말이나 공휴일에도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 시 구비서류로 ⓵신청서 ⓶사업자등록증 ⓷통장사본 ⓸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공 동의서를 제출해야 한다.

 

 


경북도는 카드수수료 사업의 원활하고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경상북도경제진흥원에 일괄 위탁 시행하고, 카드수수료 관리사이트를 신속히 개발ㆍ도입 할 예정이다. 또한 카드매출액 등 확인서류 간소화를 위해 경상북도경제진흥원에서 국세청 관련서류를 일괄 확인하는 방법을 도입하여, 소상공인들이 세무서를 방문하여 관련서류를 발급 받아야하는 불편함을 해소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들이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사업을 통해 경영안정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 며 “앞으로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신규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경영안정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