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영양군,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추진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3-24

▲ 영양 코로나19 확산방지 대책회의     ©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지난 21일 정세균 국무총리의 '사회적 거리두기' 담화 발표 등 정부방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더욱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영양군,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다중체육시설 방역     ©

 

이번 조치는 타 지역 종교시설, 사업장 등 집단시설을 중심으로 산발적 집단감염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른 고강도 특별 캠페인으로, 유치원과 초ㆍ중ㆍ고등학교가 개학하는 4월 5일에 맞춰 코로나19를 원천 차단시키기 위해 실시된다.

 

▲ 영양군,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PC방 방역     ©

 

대상시설은 종교시설, 실내 체육시설, 유흥시설을 비롯해 PC방, 노래방, 학원 등 밀폐된 공간에서 사람들이 밀집돼 침방울(비말)이나 접촉으로 인한 감염 위험이 높은 환경의 시설이다.

 

▲ 영양군, 예방적 코호트 격리-영양군립요양원     ©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에는 출입자 발열 및 호흡기 증상 확인, 전원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참여자 거리유지, 단체식사 금지, 관리책임자 지정, 출입자명단 작성, 수시 소독과 환기 등 시설‧업종별 준수사항을 반드시 따라야 한다.

 

▲ 영양군,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노래방 방역     ©

 

군은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을 경우 행정명령을 발동해 집회와 집합을 금지하고 행정명령을 위반한 경우에는 시설폐쇄는 물론 구상권 청구 등 법이 정한 가능한 모든 조치들을 강력하게 취한다는 방침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향후 2주가 이번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중요한 시기로 더욱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을 하는 만큼, 군민들께서도 일상생활과 조화 가능한 생활방역 등 행동지침을 반드시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