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철우 경북도지사, 급여 30% 반납

가 -가 +

노성문 국장
기사입력 2020-03-24

 

 사진=이철우 도지사, 경북도 3월23일 코로나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

 

▲    이철우 경북도지사, 급여 30% 반납 - 부지사 ㆍ 공공기관장(24명), 직속기관 도립대 총장도 적극 동참 - ©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도민들과 고통을 나누고자 4개월간 급여 30%를 반납하기로 했다.

 

 

경북도는 하루 세 차례씩 전체 실국장과 관련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코로나19 대응 보고회’를 정례적으로 열고 있으며, 23일 오전 회의에서 급여 30% 반납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 중앙 재난안전대책 본부 회의(08:30), 국무총리 주재 (시ㆍ도지사, 시장ㆍ군수 참석)
 * 경북도 코로나19 대응 보고회(10:00, 20:00), 도지사 주재 (실ㆍ국장 등 관련 공무원 참석) 


이에, 부지사를 비롯한 도 산하 공공기관장(24명)과 직속기관인 경북도립대학교 정병윤 총장도 4개월간 급여 30% 반납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으며, 여기에 공공기관 임원들도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급여 반납액은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쓰여 질 수 있도록 법정기부단체에 기부하게 된다.

 

한편 지난 22일 경북도는 과장, 실ㆍ국장 간부공무원들이 보수 인상분을 기부하고 7,000여 공직자들도 이에 자율적으로 동참하기로 한 바 있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경북이 가진 불굴의 정신력으로 하나로 뭉치고, 할 수 있다는 긍정의 긴장감을 가져 달라”고 공직자들을 독려하면서, “전례 없는 행정력을 총 결집하여 코로나19 이전으로 도민의 일상을 되돌리는데 모든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자치행정국 자치행정과054-880-28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