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도, 소상공인 특별자금 신속조치 긴급 행정명령

가 -가 +

노성문 국장
기사입력 2020-03-24

▲ 경북도 ‘사회적 거리 두기’     ©편집부

 

 

 ㅇ 현재 정부와 경상북도가 긴급구제를 위해 소상공인 특별자금을 공급하고 있는데, 이에 따른 신용보증 신청이 급증함


ㅇ 道신용보증재단에서는 밀려드는 신청을 다 처리해내지 못해 보증서 발급이 지연되고 있음

 

ㅇ 이에, 道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제17조에 따라 이철우 도지사가 직접 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소상공인 신용보증 및 지원업무 긴급처리를 위한 행정명령에 준하는 강력한 조치를 취해서 보증절차를 신속하게 처리하기로 함

 

ㅇ 농협과 대구은행으로부터 총 100명(각50명)의 직원을 파견 받아 경북신용보증재단 10개 지점에 투입


   - 필요한 추가인력을 다른 금융기관과 협의해 최대한 추가투입 계획


ㅇ 경북신용보증재단에 보증심사 집중처리실을 긴급설치해 최우선 처리
  

   - 별도 전담 사무실 구성하고 파견된 은행ㆍ농협 전문인력 우선 투입


ㅇ 또한 공무원들도 파견 지원하고 군부대 인력 등도 투입해서 하루 1천건 이상의 보증서를 발급할 수 있는 체계를 만들어 소상공인 여러분들의 대출에 차질이 없도록 적극 조치함

 

ㅇ 중앙정부 차원에서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은행들의 협력체계를 운영하고 있으나 지역은행 전문인력을 직접 신용보증재단에 파견ㆍ투입해 소상공인 신용보증처리를 최우선 집중하는 것은 전국에 선례가 없는 선도적인 조치로 어려움이 극에 달한 지역 소상공인을 최우선으로 챙기겠다는 도지사의 의지와 행정적인 긴급조치 내용임

 

-일자리경제실 중소벤처기업과054-880-26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