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도, 코로나19쇼크 온라인으로 돌파구 모색...사이버로 수출해요!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3-22

▲ 서남아소비재사이버상담회_사진(마린코스)     ©

 

- 도내 12개 수출기업 참가신청, 서남아 4개국 바이어 31개사와 1:1 상담 -

 

경북도는 18일에서 20일까지 3일간 서남아 소비재 사이버상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서남아소비재사이버상담회_사진(마린코스)     ©

 

코로나19 확산으로 입국제한이 165곳으로 늘어나 수출판로 개척에 애로를겪는 도내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1:1 화상상담 뿐만 아니라 서남아및 인도 소비재시장 진출전략, 아마존인디아와 Shopclues(샵클루스) 입점 설명, 질의응답 등 사전 설명회도 마련했다.

 

이번 사이버 상담회에는 KOTRA에서 인도,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4개국에서 31개사 바이어를 모집해, 도내 식품, 화장품, 전자제품과 소프트웨어, 생활용품 등 수출기업 12개사와 상담을 주선했다.

 

해양천연소재 화장품 제조업체 마린코스는 이틀에 걸쳐 인도, 스리랑카바이어와 6건의 상담을 진행한 결과 샘플과 제품 관련 상세자료를 보내주기로 약속했다. 문형근 마린코스 대표는 출장비를 절약하고 사무실에서 편리하게 상담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앞으로도 화상상담 기회가주어지면 적극적으로 참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앞으로 경북도는 막힌 수출 길을 뚫고 해외판로 개척을 위해 서남아 소비재 사이버상담회를 시작으로 중국, 일본을 비롯하여 동남아, 유럽,미주 등 권역별로 사이버상담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도내 수출기업에게 바이어를 화상으로 만날 수 있도록 바이어매칭, 번역, 제품 상세 외국어 온라인 카탈로그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필요할때마다 수시로 상담할 수 있도록 개별 화상상담도 지원하게 된다.

 

이는 도내 기업들이 해외출장 없이도 신규 바이어 발굴 및 기존 바이어관리가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그 기능을 확대하는 것이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직접 대면해외마케팅이 어려워진 시기에 사이버상담회, 온라인몰 입점 확대 등 온라인 마케팅을 적극 지원하고자 한다도내 수출기업들이 이번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실질적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향후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경북도 외교통상과(054-880-2732), KOTRA구미분소(054-455-2972), ()경상북도경제진흥원(054-470-8572)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