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마포구, 한국 영화 ‘기생충’ 열풍, ‘우리슈퍼’ 장면… 촬영지는 아현동 돼지슈퍼

인상 깊은 기생충의 촬영 명소… 마포구 돼지슈퍼에서 탄생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2-12

▲ 기생충 촬영지 인근을 둘러보는 유동균 마포구청장  © 편집부


- 영화 등장 슈퍼 인근… 서민 삶의 정취 느낄 수 있는 이색 골목 많아
- 포토존 개설, 마을여행 골목투어코스 개발 등 관광명소 조성 계획


마포구, 오래된 슈퍼 앞 파라솔 밑에서 주인공 ‘기우’와 친구 ‘민혁’이 술잔을 기울이며 대화를 나눈다. 슈퍼 뒤편으로는 가파른 계단 오르막길이 펼쳐져 있다. 영화 ‘기생충’ 속의 한 장면이다.

 

지난 9일(현시시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이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을 휩쓸며 4관왕을 차지하자 영화 촬영지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이미 영화 개봉 직후부터 많은 방문객이 다녀간 이곳은 마포구 손기정로에 위치한 ‘돼지슈퍼’이다. 영화에서는 우리슈퍼라는 간판으로 등장하나 실제 슈퍼의 명칭은 ‘돼지슈퍼’로 아현동에서 오랜 시간 자리를 지켜오고 있는 마을 토박이 가게다. 

 

골목길 초입에 자리하고 있어 인근 주민들이 매일같이 계단을 오르거나 내려갈 때 마주하며 생필품을 구매한다. 최근에는 주민 뿐 아니라 영화 팬들과 언론의 방문이 끊이지 않고 있어 슈퍼 주변은 늘 시끌시끌하다.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기생충의 촬영지인 손기정로 32 일대를 전 세계인이 찾는 관광명소로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구는 전담 TF팀을 구성해 ‘기생충’ 촬영지의 관광명소 조성을 위한 세부사항들을 검토하고 업무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기생충 촬영지 인근을 둘러보는 유동균 마포구청장  © 편집부

 

구는 촬영 시점의 마을 원형을 보존하고 인근 주민 생활에 불편을 주지 않는 것을 최우선으로 두고 사업을 진행 할 예정이다.

 

우선 슈퍼 인근에 포토존을 조성해 방문객들의 추억 남기기를 돕고 이 일대를 포함한 마을여행 골목투어코스를 개발해 관광객들의 발길을 이끌 예정이다.

 

이 지역은 서민 삶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동네로 언덕이 가파르고 계단을 통해 오르내리는 골목이 많은 특색 있는 곳이다. 따라서 동네 곳곳을 여행하는 골목투어코스에 영화 촬영지 일대를 포함한다면 매력 있는 도보여행 코스가 만들어 질 것으로 기대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기생충의 아카데미상 수상이라는 쾌거가 한국 영화 뿐 아니라 한국의 문화와 한국의 곳곳을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돼 기쁘고 자랑스럽다”라며 “마포구 역시 글로벌 관광도시에 걸맞은 여러 관광명소 및 관광코스를 꾸준히 개발해 국내·외 관광객이 마포 구석구석을 방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마포구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