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동작구, 2020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2-06

 

▲ 마을이 함께 만드는 핸드메이드 유아용품(상도3동) 작업     © 편집부

 

-오는 16일(월)부터 24일(화)까지…만 18세 이상 취약계층 주민 24명 선발

-우산 무상수리, 공원녹지환경 개선, 꽃 가꾸기, 공유부엌 등 6개 사업 운영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오는 16일(월)부터 24일(화)까지 ‘2020년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은 저소득가구 등 취약계층에게 구에서 직접 기획한 일자리를 제공해 고용안전 및 생계보장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만 18세 이상 동작구민 가운데 기준중위소득 65%이하, 가족합산 재산이 2억 원을 넘지 않는 자가 대상이며, 총 24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대상사업은 ▲우산 무상수리 ▲다문화가정 정착을 위한 내일잡기 ▲공원녹지환경 개선 ▲마을이 함께 만드는 핸드메이드 유아용품 ▲꽃마을 가꾸기 ▲주민사랑방 및 공유부엌 등 총 6개로 운영된다.

 

다문화가정 정착을 위한 내일잡기 사업은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아이돌봄, 가족코칭, 학습지도 등의 보조업무를, 사당5동주민센터에 위치한 주민사랑방 및 공유부엌에서는 공구대여, 시설관리 등의 업무를 맡게 된다.

 

특히, 우산 무상수리 사업의 경우 지난해 3,523건의 실적을 올리는 등 주민들의 호응이 높았다. 급여는 최저시급 8,590원으로 65세 미만은 1일 5시간, 65세 이상은 1일 3시간씩 주 5일 근무를 원칙으로 한다.

 

매일 식비 5천원을 별도로 지급해 20일 5시간 근무 기준 월 117만 3,750원(4대보험, 소득세 공제 전)을 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해당 주소지 동주민센터로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일자리사업 참여자로 선발된 주민들은 2월 3일부터 6월 30일까지 총 5개월간 본인이 신청한 단위사업장에 배치되어 근무하게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일자리정책과(☎820-9238)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조진희 일자리정책과장은 “양질의 일자리에 공익성까지 담았다”며 “앞으로도 지역공동체 활성화는 물론, 생산적이고 지속가능한 일자리사업으로 계속 발전시켜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내일(My Job)이 있는 경제도시 동작을 비전으로 삼아, 민선 7기 일자리 목표 공시제 종합계획을 마련하고 2022년까지 총 5만 9960명의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