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천시, 문무지구 소규모용수개발사업 준공 !!

가뭄걱정 없는 안전한 영농기반 마련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1-19

▲ 가뭄걱정 없는 안전한 영농기반 마련-건설도시과     © 편집부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1월 19일 감문면 문무리 문무저수지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김세운 시의회의장,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무지구 소규모용수개발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문무지구 소규모용수개발사업은 농업용수가 부족하여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농업용저수지를 건립하여 영농환경 개선을 통한 주민 소득증대를 도모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2015년부터 91억원의 사업비로 총저수량 25만4천톤의 저수지 1개소를 건립하여 문무리, 도명리 일원 농경지 약45ha에 농업용수를 공급 할 수 있도록 추진하였다.

 

문무저수지가 준공됨에 따라 지역주민들은 가뭄 적정 없는 안정적인 영농기반을 마련해 준 것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 앞으로 저수지 물관리에 철저를 기해 주민 모두가 행복해지는 부자농촌으로 가는 기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가뭄걱정 없는 안전한 영농기반 마련-건설도시과     © 편집부



또한, 문무저수지 주변은 자연경관이 수려함은 물론 특히 저수지 내 땅버들나무를 보존하여 담수 후에는 청송의 주산지 못지않은 김천의 숨은 명소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최근 기후 변화로 인해 가뭄발생 빈도가 잦아지고 주민들의 걱정이 날로 늘어나는 것에 대비하여 저수지 건립, 양수장 설치 등 가뭄에 항구적으로 대응 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여, 주민 영농환경 개선 및 재해에 적극 대응토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