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진해경 김철규 경장, 해양경찰청‘이달의 빛과 소금’에 선정

- 솔선수범하는 자세로 경북 동해안 연안 사망사고 제로에 기여 -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1-19

▲ 울진해경 김철규 경장 해양경찰청 이달의 빛과 소금으로 선정(아래줄 가운데)     © 편집부


울진해양경찰서는 해양경찰청이 주관하는
이달의 빛과 소금에 해양안전과에 근무하는 김철규 경장이 선정됐다고 19일 전했다.

 

김 경장은 연안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하며 해양안전 문화 확산을 위해 자기 주도적으로 업무를 수행해 연안사고 통계를 집계한 이래 처음으로여름철 연안해역 사망사고 제로라는 성과를 거양하였다.

 

김 경장은 과거 연안사고 유형, 원인 등을 분석해,“안전불감증과 내륙지역민의 해양 상식 부족이 여러 사고의 원인이었음을 알고, 위험요소와 사고 예방법을 담은 연안사고예방 안전MAP을 제작하여 지자체, 휴게소 등 14개소에 배포하고,

 

작업상 불편함을 이유로 구명조끼 착용을 기피하는 어선을 위해 구명조끼 착용을 유도하는 브로마이드를 자체 제작, 관할 항포구 65개소 설치하였다.

 

▲ 연안사고 예방 안전맵/구명조끼입기 브로마이드/구명조끼 입기 캠페인     © 편집부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여객선 터미널, 지역축제장을 방문해 구명조끼 입기 캠페인을 하고, 7번 국도변에는 시인성이 높은 안전문구 배너를 설치하였다.

 

또 해안가에 접한 숙박업소를 방문하여 구명조끼 입기 스티커를 부착하고, 주요 사망사고지점에 위험표시 윈드 배너를 통해 알리는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적극적 업무를 추진하였다.

 

김 경장은즐거운 마음으로 바다를 찾는 관광객이 안전부주의로 소중한 목숨을 잃을 때마다 너무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면서올 여름 한 명의 사망사고도 없이 안전한 휴가철을 보내게 되어 기쁘지만 국민들의 해양안전의식이 정착될 때까지 계속해서 사고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북도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