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북도, 환동해 중심 포항에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 개점

- 대구, 경산, 구미에 이어 포항 이마트에 6호점 열어 -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1-19

 

▲ 농촌융복합산업_안테나숍_개점     © 편집부


-
소비자가 선택한 농촌융복합산업 제품 36개 업체 220여 품목 판매 -

 

경상북도는 이마트 포항점 1층에 농촌융복합산업 농촌융복합산업 : 농업인 또는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자가 농촌지역의 유형무형의 자원을 이용하여 식품가공 등 제조업, 유통관광 등 서비스업 및 이와 관련된 재화 또는 용역을 복합적으로 결합하여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 안테나숍을 설치해 19일 개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점한 안테나숍은 지난 2015년에 문을 연 대백프라자, 이마트 경산, 구미점과 2016년 이마트 월배점, 신세계백화점(대구)에 이어 6번째로 운영하게 되는 것으로 환동해 중심인 포항에서 소비자의 반응을 평가받게 되어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이번 이마트 포항점에서 판매되는 농촌융복합산업(6) 제품은 기존 운영되는 안테나숍에서 소비자의 반응이 좋고 전문가의 엄격한 품질평가를 거쳐 선발된 36개 업체 220여개 제품이 선보인다.

 

19일 개점 행사에서는 안테나숍을 찾은 고객들에게 럭키박스 및 1+1행사를 진행하는 등의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됐다.

 

* 경북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사업자 : 209개소(2019.10.31.)

 

안테나숍은 농촌융복합산업 제품의 홍보와 판로를 확대할 뿐만 아니라 소비자 반응과 성향을 파악해 생산자가 즉각 상품개선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어 농촌융복합산업(6) 경쟁력 강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전년도 안테나숍 매출액이 17억원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지역 농촌융복합산업체의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 안테나숍 매출액 : (`15) 500백만원 (`16) 1,200백만원 (`17) 1,600백만원 (`18) 1,700백만원 (`1910) 16,00백만원

 

향후, 경상북도는 포항점에 이어 2020년에는 서울 수도권까지 판매 영역을 확장하는 공격적인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수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농촌융복합산업(6) 제품은 물론 지역 농산물의 판로확대를 위해 안테나숍을 활용한 적극적인 홍보 마케팅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면서 좋은 품질의 다양한 제품개발과 상품화로 경북 농촌융복합산업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북도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