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진군, 장애인 주차구역 불법행위 민·관 합동점검 실시

- 11월22일까지 위반행위 민·관 합동점검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1-19

 

▲ 울진군, 장애인 주차구역 불법행위 민·관 합동점검 실시     © 편집부


- 11
18일부터 한 달간 집중점검 기간,
단속 및 계도 병행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이달 18일부터 22일까지 울진군 편의시설지원센터 등과 함께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 주·정차 등 위반행위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이와 함께 18일부터 한 달간을 집중점검기간으로 정하여, 울진군 편의시설지원센터 등과 주요 위반행위 발생지역을 중심으로 단속 및 계도활동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다.

 

이번 일제단속은 최근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 주·정차 등 위반행위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장애인의 이동편의를 위해 설치된 본래의 취지대로 운영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 따른 것이다.

 

울진군은 지속적 단속 및 계도활동을 통하여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 주·정차 등 위반행위에 대한 경각심 고취 및 인식제고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합동점검은 보건복지부, ..구 자치단체와 함께 전국 동시에 공무원 및 편의시설 지원센터 등으로 단속반을 구성하여 위반이 많은 곳 또는 장애인이 주로 이용하는 장소 등에서 진행된다.

 

주요 단속사항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주차표지 위.변조 및 표지 양도·대여 등 부정사용, 주차 방해 행위 등이다.

 

특히, 구형 표지를 신형으로 교체하지 않고 주차구역에 주차한 차량도 단속대상이 된다.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에서 새로운 표지로 즉시 재발급을 받을 수 있으니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

 

한편, 최근 4년간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 주·정차 등 위반행위 건수를 분석해 본 결과, 2016년 총 26건에서 2018년 총 102건으로 4배 가까이 늘어나는 등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울진군은 적극적 홍보·단속과 함께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위반행위를 원천적으로 억제할 수 있는 제도마련을 병행추진하기로 했다.

 

먼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인식개선을 위한 적극적 홍보활동과 함께 상시적 단속을 강화하고 장애인주차구역 불법 주·정차에 대한 제도적 규제방안에 대해 보건복지부 및 관련단체 등과 협의하여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안병윤 사회복지과장은 이번 민·관 합동점검을 통해 장애인전용주차구역과 관련한 불법행위를 근절하고 준법의식을 고취하여 올바른 주차문화를 정착해, 장애인의 이동권 보장으로 사회활동 증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 울진군, 장애인 주차구역 불법행위 민·관 합동점검 실시     ©편집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