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창원시] 허성무 창원시장, 성산구 민원현장서 주민들과 소통행정 나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3-03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의창구에 이어 두 번째 주민과의 소통행정으로 성산구 민원 현장 점검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구청별로 시행되는 주민과의 소통행정은 지난달 19일 의창구에서 먼저 시작됐다. 이번 현장은 성산구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안민어린이공원 정비사업’ 및 ‘신촌광장 도로변 시유지 정비사업’ 등으로 직접 민원현장을 둘러보고 주민들과 만나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성주동 안민어린이공원의 경우, 각종 시설이 노후화돼 아이들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어 정비가 시급한 곳이다. 시는 인근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아이 키우기 좋은 맞춤형 아동친화적 공원으로 재정비할 계획이다.

 

웅남동 관할 신촌광장 시유지 정비 현장의 경우, 올해 처음으로 추진하는 ‘우리동네 한걸음 더 프로젝트’ 사업으로 잡목과 무분별한 불법 경작에 따라 악취 및 도시 경관을 저해하고 있다. 시유지를 정비하고 주민들의 손으로 자투리땅에 꽃나무를 식재하는 등 우리동네 가꾸기도 추진된다.

 

허성무 시장은 직접 이날 현장을 둘러보며 주민의 입장에서 불편한 부분과 더 필요한 부분은 무엇인지 점검하고 문제점은 적극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관계부서에 당부했다.

 

허성무 시장은 “그동안 코로나19 상황으로 우리 시민들과 소통의 시간이 많이 부족해서 안타까운 마음이 있었다”며 “오늘처럼 이렇게 적은 인원이지만 현장에서 직접 한 분 한 분의 소중한 의견을 듣고 행정의 입장이 아닌 주민의 입장에서 생각해볼 수 있어 의미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