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삼척시, 10억여 원 투입 ‘2021년 수선유지급여사업’추진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3-03

▲ 삼척시청 전경사진     ©

 

-  가구당 경보수 457만원, 중보수 849만원, 대보수 1,241만원 범위 내 추진

   ☞ 보수범위별 수선주기 : 3년, 5년, 7년

-  올해 경보수 52가구와 중보수 15가구, 대보수 47가구 등 총 114가구 지원

 

삼척시가 저소득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국·도비 포함 10억여 원을 투입해 3월부터 ‘2021년 수선유지급여사업’을 추진한다.

 

수선유지급여사업은 주거급여수급자 중 노후된 자가주택 거주자에게 주택개량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주택의 노후도, 수선유지비 소요액, 수급자의 가구원, 소득 인정액(기준중위소득 45% 이하) 등을 고려해 경·중·대 보수범위를 차등 적용하고 있다.

 

이에 앞서 지난 달 22일 한국토지주택공사 강원지역본부와 ‘2021년 수선유지급여사업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으며, 협약에 따라 삼척시는 사업비를 지원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 강원지역본부는 주택의 수선유지 실시에 필요한 사업전반에 관한 업무를 수행한다.

 

가구당 경보수는 457만원, 중보수 849만원, 대보수 1,241만원의 범위 내에서 수요자 맞춤형으로 추진되며 보수범위별 수선주기는 3년, 5년,7년이다.

 

올해는 경보수 52가구와 중보수 15가구, 대보수 47가구 등 총 114가구를 대상으로 도배·장판 등 마감재 개선, 창호·단열을 통한 난방 공사, 주방 개량 등을 지원하고, 장애인과 만65세 이상 고령자 가구에 대해서 편의시설을 추가 설치 지원할 계획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수선유지급여사업으로 저소득층의 주거환경 개선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