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도, 설 맞이 사회적경제 특판전 동시다발 개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1-26

 

경북_설특판전(우체국쇼핑몰)     ©

 

경북도는 우체국쇼핑몰, 위메프 및 롯데백화점 포항점 지하1층 특설판매장에서 2월 28일까지‘경북 사회적경제 설 명절 특별판매전*’을 운영한다.

 

* 우체국쇼핑몰 ‘21.1.18.(월) ~ 2.14.(일), 위메프 ‘21.1.19.(화) ~ 2.28.(일)

  롯데백화점 포항점 ‘21.1.21.(목) ~ 2.10.(수)

 

우체국쇼핑몰은 지역브랜드관의 경북 사회적경제기업관에서 100개사, 200여종의 상품을 최대 15% 할인하며, 위메프는 경북 사회적경제 전용관에서 주로 명절 선물세트와 버섯, 소‧돼지고기, 과메기 등 경북 특산품 40여종을 30%에서 최대 60%까지 할인판매 한다.

 

특히, 이번 특판전에는 롯데백화점 포항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상설판매장*’개장에 앞서, 품평회를 통해 선정된 명절용 사회적경제 우수 선물세트 30여개를 지하1층 특설매장에서 묶음판매를 통한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경북_사회적경제_설_특판전(롯데백화점_포항점     ©

 

*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상설판매장 : 롯데백화점 포항점 지하1층 15평 규모 조성, 임대기간 2년(임대료 없음, 성과에 따른 기간연장), 특산품 및 간편식 판매장, 상시특판전 공간으로 활용, ㈜채움푸드(사회적기업)가 운영예정

 

이와 함께 경북도는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의 상품이 다양한 판로를 통해 소비될 수 있도록 전국 공공기관 및 협력 민간기업에도 상품안내서와 주문서를 발송하여 구매력이 높은 기관‧기업의 동참을 요청하고 있다.

 

특판전에 참여한 기업대표는 “작년 코로나로 인해 판로가 막혀 답답할 때 경북도와 여러 공공기관, 민간기업에서 적극적으로 특판전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숨통을 틔어준 소중한 경험이 있다.”면서 “설 맞이 특판전으로 공공기관 직원 및 일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우수한 상품을 홍보하고, 소비가 활성화되어 사회적경제기업의 자립과 지속가능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며 행사에 대한 기대감을 비쳤다.

 

경북도는 꾸준한 판로지원사업을 통해 매년 사회적경제기업의 매출액 증가 및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 등 기업의 경쟁력이 해마다 개선되어 전국 최고의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2020년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주요 성과

 

 - 「지방자치단체 사회적경제 정책평가*」“대상”수상(‘20.7월)

    * 전국 광역 및 기초 자치단체를 통틀어 경북이 유일하게 선정

 - 「사회적경제 활성화」대통령 표창(경북사회적기업종합상사(협)**, ‘20.7월)

   ** 전국 사회적기업 대상의 사회적가치 평가(SVI) 2년 연속 ‘탁월’ 등급 획득

 - 「제4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유치(‘20.11월)

   *** ‘22.7월,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사회적경제 주간에 이틀간 개최


 

배성길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경북도는 이번 명절 뿐만 아니라  사회적경제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질적 성장을 위한 판로개척에 투자를 확대해왔다.”면서 “공공기관‧대기업과의 상생협력과 함께 시의적절하고 민첩한 마케팅 전략을 통해 경북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북도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