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영주시,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실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10-16

▲ 영주시청 전경  ©영주시

 

[전국안전신문]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지난 15일부터 산물벼 매입을 시작으로 관내 19개 읍·면·동에서 연말까지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을 매입을 실시한다.

 

금년 공공비축미곡 매입량은 지난해에 비해 139톤 증가한 2,757톤으로 산물벼 1,200톤을 매입한 후 건조벼 1,557톤을 매입하게 되며, 건조벼 1,557톤 중 455톤은 2020년도 논타작물재배사업 이행점검이 끝난 후 사업참여 농가에게 인센티브 물량으로 따로 배정할 예정이다.

 

올해부터 매입대금 중간정산금은 3만원을 농가로부터 수매 후 즉시 지급하는 것으로 변경됐으며, 최종 정산은 10월부터 12월 25일까지 산지쌀값 평균가격 기준으로 확정된 후 연말까지 지급될 예정이다.

 

또한 지난 2018년부터 도입된 ‘품종검정제’에 따라 금년 영주시 공공비축미 매입 품종은 일품과 삼광 2개 품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품종검정제’는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외 벼 품종수매를 막기 위한 제도로서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농가의 5%를 표본 선정해 매입장소에서 조사대상 농가 및 농관원 직원 입회하에 시료를 채취, 지정된 검사기관에 의뢰해 지정된 매입대상 품종이 아닌 품종을 출하한 농가는 향후 5년간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농가에서 제외된다.

.

영주시 관계자는 “농촌고령화와 일손부족으로 인해 수송과 보관에 어려움을 겪는 소형포대(40kg)를 줄이고 기계화가 가능하고 부대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대형포대(800kg)매입에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