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의 숨겨진 보물을 찾아.. 하이스토리 보물원정대 발대식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8-05

▲ 하이스토리_보물원정대_발대식     ©

 

 -숨은 관광명소에서 즐기는 현실과 가상을 넘나드는 스토리텔링 미션 게임-

 

대한민국 문화유산 보고인 경북의 숨겨진 보물을 찾아 떠나는 하이스토리 보물원정대가 힘찬 출발을 알렸다.

 

경상북도는 ‘HI STORY 경북여행*’ 론칭 이벤트인 하이스토리 보물원정대 모집을 마감하고 8월 5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도내 23개 시군을 8개 권역별 테마로 하는 지역연계 관광상품 운영사업으로 3대문화권 활성화를 위한 관광진흥사업의 일환으로 '21년까지 추진 예정

 

이날 발대식은 강성조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박용우 경북문화관광공사 마케팅사업본부장, 김두진 코레일관광개발 관광레저본부장, 송인혁 유니크굿컴퍼니 대표 등이 참석해 경북의 숨은 관광명소 홍보대사 역할을 수행하게 될 보물원정대의 출정을 응원하고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하이스토리 보물원정대'는 지난 7월 26일까지 만19세~29세의 청년층을 대상으로 총 30명의 원정대를 모집했으며, 원정대원이 되어야 하는 이유, 경북에 가야만 하는 이유 등을 담은 본인 소개영상을 개인 SNS에 업로드한 후 코레일관광개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한 후 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여행과 미션이 결합된 체험형 콘텐츠를 제공하는 `HI STORY 경북'에서 출시한 지역 연계형 관광상품을 홍보하고 지역 이미지 제고를 위해 기획된 `하이스토리 보물원정대'는 3대문화권으로 대표되는 경북에 아직도 발견되지 못한 보물이 가득하다는 스토리에서 출발한다.

 

보물원정대원은 8월 5일부터 7일까지 2박 3일간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음식디미방) 등 3대문화권 사업장을 포함한 영양, 청송, 울진 지역의 숨은 관광명소를 찾아 모바일 앱(리얼월드*)을 활용한 미션 해결, 보물찾기 등 아웃도어 미션투어를 수행하고 마지막날 최종 우승자를 가리게 된다. 


 *현실(경북 관광지)과 가상(스토리, 미션 등)이 결합된 경험형 놀이 콘텐츠를 제공하는 모바일 플랫폼

 

한편, 보물원정대원은 일정 중 개인 SNS에 경북관광의 매력을 알리는 영상, 이미지 등을 업로드하게 되며, 생생한 경험이 실시간으로 온라인에서 확대, 재생산 된다는 측면에서 코로나 이후 숨은 관광명소에 대한 높아진 수요를 겨냥한 경북관광 홍보의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발대식에 참석한 강성조 경상북도 행정부지사는 “K-방역의 선두에 경북이 있었듯 코로나 이후 억제된 관광 수요의 가시화에 대비한 안전한 여행문화 확산 또한 경북이 선제적으로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SNS 활동이 활발한 MZ*세대가 직접 경북 내 숨은 관광명소를 즐기고 그 경험을 온라인에서 공유하는 것은 안전한 여행문화 확산의 계기 마련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로 디지털 환경에 익숙하고, 최신 트렌드와 남과 다른 이색적인 경험을 추구하는 특징을 보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북도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