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상주시, 고추 병해충 대발생 예상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8-04

▲ 고추 병해충 대발생 예상  © 상주시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장마 후 고온다습한 환경으로 탄저병, 담배나방 등 병해충이 발생해 피해가 확산될 우려가 있다며 철저한 방제를 당부했다. 

 

상주시는 7월 중 비온 날이 한 달 전체 일수의 67.7%인 21일에 달했다. 이에 따라 고온다습한 환경을 좋아하는 탄저병이 많이 발생했다. 탄저병의 경우 여름철 장마기 분생포자가 주로 비바람에 의해 전파된다.

 

탄저병에 걸리면 초기에 연한 갈색의 작은 반점이 생기다가 후기엔 움푹 들어간 원형의 병반이 나타난다.

 

농업기술센터는 병해충 발생 피해를 줄이고 고추를 안정적으로 생산하기 위해 적기 방제가 매우 중요하므로 예찰을 통해 적절한 시기에 방제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약제를 사용할 때도 농약 사용 지침을 준수하면서 반드시 등록된 적용 약제를 사용하고, 이미 병에 걸렸을 경우 즉시 감염된 고추를 제거해 정상적인 고추에 확산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최낙두 기술보급과장은 “고추 안정적 생산을 위해 병해충 예찰과  현장 기술지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