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북도서관 8월 4일부터 개관합니다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8-02

▲ 경북도서관_전경   ©편집부

 

 경북도서관은 코로나19로 인해 도서대출, 반납만으로 한정했던 도서관 서비스를 열람실, 자료실 등에서 착석열람이 가능하도록 확대 개방  운영한다.

 

도서관은 아직 코로나-19의 해외유입과 지역 소규모 산발감염이 있는만큼,  감염 예방을 위해 열람좌석을 축소해 지그재그 좌석배치로 1일 이용자 수를 50%로 한정하며, 이용자는 도서관 출입 시에 반드시  발열체크, 마스크 작용, 출입자 명부 작성, 손 소독 실시 후 입장 가능하다.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매월 첫째, 셋째 월요일, 법정공휴일은 휴관한다.

 

경북도서관은 그동안 코로나19 확산으로 휴관 및 부분개관 기간 중에도  도민들의 독서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실시했던 ‘드라이브스루’ 도서대출 서비스를 운영해 서비스의 폭을 넓히도록 했다.

 

또한, 집에서도 즐기는 비대면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 생활치료센터 입소자 특별 회원제 운영으로 전자 도서관 및 디지털콘텐츠 이용 서비스 제공하고, 세계명작 레플리카전(반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 서양미술사속 99개의 손) 전시, 독서문화 프로그램 체험키트 택배서비스, 영유아 대상 육아도서 정기구독 서비스 등 도민들의 문화향유를 위해 힘써왔다.

 

경북도서관은 쾌적한 이용 환경조성을 위해 기존 시설을 개선ㆍ확충해  2층 상상마루 공간에 북-콘서트, 공연, 강연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영화관람이 가능하도록 영상이용시스템을 구축 하는 등 도서관을 이용하는 도민들의 만족도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진창 경북도서관장은 “문체부 문화시설 재개관 지침에 따라 코로나19로 지친 도민들이 문화여가 활동을 도서관에서 즐기고 심신을 재충전  하는 계기가 될수 있도록 도서관을 확대ㆍ개관 한다”라며, “아직 코로나19가 안심할 단계는 아닌 만큼 도서관을 이용하는 도민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꼭 준수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