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용산구, 민선7기 2주년을 맞아 용문전통시장 방문, 상인들과 대화를 나눴다.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7-02

▲ 성장현 용산구청장(오른쪽)이 1일 취임 10주년 및 민선7기 2주년을 맞아 용문전통시장을 방문, 장을 보고 상인들과 대화를 나눴다   © 편집부


성장현 용산구청장이 1일 취임 10주년 및 민선7기 2주년을 맞아 용문전통시장을 방문, 장을 보고 상인들과 대화를 나눴다.

 

서울 용산구는 이날 전 직원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진행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 경제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구청 전 직원이 지역 내 7개 시장을 나눠서 방문, 장을 보거나 음식을 사 먹었다"며 "1300여 공직자가 힘을 합해 경제 살리기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성장현 용산구청장(오른쪽)이 1일 취임 10주년 및 민선7기 2주년을 맞아 용문전통시장을 방문, 장을 보고 상인들과 대화를 나눴다   © 편집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