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주시,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와 외동공설시장 상인회 자매결연 체결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6-30

경주 외동읍 소재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센터장 이재민)는 25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외동공설시장 상인회(회장 최병한)와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이날 결연식은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 이재민 센터장 외 2명 및 외동공설시장 최병한 상인회장 외 3명 등 총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는 지난해 3월에 외동읍 문산2일반산업단지 내에 새로운 둥지를 마련한 원자력 협력업체로써, 외동공설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을 통해 물품구매 및 홍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최병한 상인회장은 “위생적인 식자재와 양질의 물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하고 원산지 및 가격표시 이행 등을 준수해 소비자에게 신뢰를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결연식에 참석한 이재민 센터장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강화를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며 외동공설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거듭 약속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