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주시,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10년 만에 완공

- 폭 12m, 연장 1240m 도로확포장 완료
- 문화재 연접, 지중화사업 등 어려운 여건 속 지역 숙원 해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편집부
기사입력 2023-11-07

 

▲ 경주시가 지난 3일 숲머리마을 일원에서 지역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개통식’을 개최하고 있다.     ©

 

경주시가 지역 대표 먹거리 테마촌 ‘숲머리마을’의 오랜 숙원이었던 도시계획도로 전 구간을 개통했다.

 

▲ 경주시가 총 사업비 12억 6800만원을 들여 개통한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전경     ©

 

5일 경주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3일 숲머리마을 일원에서 지역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개통식’을 개최했다.

 

총 사업비 12억 6800만원이 투입된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는 길이 1.24㎞, 폭 12m 규모의 왕복 2차선 도로다.

 

앞서 숲머리마을은 차량 교행이 어려운 1차선 도로로 이곳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어야 했다. 

 

2014년 첫 삽을 뜬 것을 감안하면, 10년 만의 전 구간 개통인 셈이다.

 

이곳은 숲머리마을은 명활성(사적)과 연접해 있어 문화재 형상변경 등 각종 행정절차와 토지 보상 절차를 거쳐야 했던 탓에 전 구간 개통까지 다소 많은 시간이 소요됐다.

 

이번 도시계획도로 개통으로 기존 1차선 도로에서 왕복 2차로 도로로 확장됨에 따라 정주환경 개선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의 과감한 행정과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숲머리마을의 오랜 숙원이 해결됐다”며 “경주시는 앞으로도 도로 통행체계 개선을 위한 도시계획도로 개설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