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익산시‧바살협 익산시협회,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100만 서명운동 동참

-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 2일 경주시청 방문해 1만48명 서명부 전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편집부
기사입력 2023-11-05

 

주낙영 시장이 조방영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장에게 찰쌀보리쌀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익산시와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가 2025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에 힘을 보태고 있다.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회장 조방영)는 지난 2일 경주시청을 찾아 주낙영 시장을 내방하고 익산 지역의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100만 서명부를 전달했다.

 

조방영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장(오른쪽에서 다섯 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경주시청을 방문해 주낙영 시장에게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100만 서명부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두 기관‧단체는 지난 9월부터 10월까지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를 위해 시청 공직자 와 지역 사회단체를 대상으로 대대적인 서명 운동을 전개했다. 

 

특히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가 주관해 적극적으로 서명운동을 펼친 결과 총 1만 48명의 성과를 거뒀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 5637명, 익산시청 1871명, 자율방범연합회 1680명, 익산시 새마을회 860명 등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우리시 자매도시인 익산시와 바르게살기운동 익산시협의회의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 지지와 100만 서명운동 동참에 감사를 드린다”며 “여러분들의 소중한 뜻을 깊이 새기며 유치 활동들 하나하나에 심혈을 기울여 최종 유치의 그 순간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와 익산시는 1998년 자매결연을 체결한 이래 농수산물 판매, 양 시군 대표축제를 방문하는 등 상호 간의 문화를 공유하고 우호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활발히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저작권자ⓒ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