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상주시, 설 앞두고 농‧특산품 대대적 판촉 나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1-25

▲ 상주시, 대대적인 설맞이 농_특산품 판촉활동 전개  ©


  상주시(시장 강영석)기 민족 고유 명절인 설을 맞아 서울, 부산 등의 시민을 대상으로 상주 농·특산품의 우수성을 알리는 등 대대적인 판촉 활동에 나섰다. 지역 농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비대면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설 제수용품과 선물용품은 우리 지역 농특산물을 애용하자’라는 캠페인도 전개한다.

 

 올해 설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으로 각종 행사가 취소되는 가운데, 상주시는 명절마다 서울과 부산 등 대도시 자매결연 자치단체를 방문해 운영하던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비대면 온라인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로 대체하고 택배 판매에 주력할 계획이다.

 

 직거래 장터는 서울 동대문구가 18일 처음 시작했고 다음 달 5일까지 서울 강서구·강동구·강남구·용산구, 부산 연제구 등 6개 자매결연 지자체에서 운영된다.

 

직거래 장터는 구청 홈페이지에 ‘설맞이 상주 농특산물 비대면 직거래장터’ 사이트를 개설하거나 상주의 농특산품 소개와 판매처를 올려서 구민들이 주문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상주축협의 최고급 명품 한우를 비롯해 주요 특산물인 곶감, 쌀, 사과, 배 등 다양한 품목을 시중가보다 10% 가량 싸게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출향인 기업체 방문 및 전화 홍보, SNS 홍보 등을 통해 설 선물용 상주 농·특산물 판촉을 전개하고, 시내 주요 나들목 현수막 홍보 및 대형 전광판 홍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농산물 소비 촉진 캠페인을 전개한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로 국내외 경제 침체로 지역 농업인들이 농산물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농업중심 도시인 상주 농업인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기 위해 판로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