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울진군, 2021년..미래 먹거리 발굴‘본격화’

가 -가 +

노성문 국장
기사입력 2021-01-15

울진군, 대한민국 해양과학 중심도시 도약 본격화 (수중글라이더, 해양 관측 감시망 개념도)     ©

 

- 울진군, 미래 먹거리 발굴‘본격화’

- 울진형 뉴딜 종합계획 수립, 울진관광 전략수립 등의 연구용역 사업 추진 -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2021년 “군민과 함께 여는 미래 울진”이라는 군정운영 방침에 걸맞은 미래 먹거리 발굴을 위해 다양한 연구용역 사업을 추진한다.

 

울진왕피천 케이블 카     ©

 

 군은 정부와 경상북도의 정책변화 및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 확산 등 변화하는 시대를 앞서가기 위해 △울진형 뉴딜 종합계획 수립 용역 △신공항 연계 울진 발전방안 연구용역 △포스트 코로나, 울진 관광 전략수립 연구용역 △저출산․고령화 사회 대응 인구정책 연구용역 △울진 옛길 관광자원화 연구용역 등을 시행한다. 

 

울진~봉화 국도36호선,     ©

 

 지난해 7월, 정부는「한국판 뉴딜」종합계획을 발표하면서 5년간 160조원을 투자해 디지털 ․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에 투자하기로 한 바, 울진이 갖고 있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정부의 뉴딜 계획을 바탕으로 울진형 뉴딜 종합계획을 수립해, 군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일자리 및 신산업 창출의 기회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통합 신공항 자료사진,     ©편집부

 

 또한, 2028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2025년 울릉공항 개항에 대비해 울진비행장을 활용한 개발 계획을 수립하고 광역교통망 확충, 지역경제 ․ 관광 활성화 방안 등을 마련하여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울릉공항건설 평면도= 자료사진     ©편집부

 

 코로나19로 인한 침체된 지역 관광산업을 극복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새로운 관광 전략을 수립하면서, 산림과 해양치유, 온천이 어우러진 전국 제일의 관광지로 거듭나기 위한 방법을 모색한다.

 

 지난해 출생아가 사망자보다 적은‘인구 데드 크로스(dead cross)’ 현상으로 우리나라 인구가 사상 처음으로 감소했다. 

 

 울진군 또한 최근 10년 동안 3,714명이 감소하는 등 저출산 ․ 고령화가 날로 심각해짐에 따라, 재정악화, 생산성 저하 등 인구감소로 인한 지방소멸위기를 극복하고 미래사회를 대비하기 위해 인구정책 수립에 필요한 새로운 정책방안을 발굴한다.

 

 또한, 최근 전 국민적 관심을 갖는 걷기 운동 트렌드에 발맞추어  십이령, 고초령, 구주령 옛길과 동해안 해파랑길을 엮어 관광 자원화할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여 지역경제를 이끌 새로운 관광 명소로 개발할 예정이다.

 

 전찬걸 군수는 “울진군이 가진 풍부한 자연환경을 최대한 활용하여 미래의 먹거리와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여 오고 싶고, 찾고 싶고, 살고 싶은 울진을 만들어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울진군청 제공=죽변 해안스카이레일, 과학체험관, 성류굴, 곤충여행관, 울진아쿠아리움, 왕피천케이블카, 울진아쿠아리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전국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